★ 들어가는 글



인터넷 상에서 브리아(Bria)는 푸시가 되지 않기 때문에 백그라운드로 어플을 실행시켜줘야 하고 이때문에 배터리를 어마어마하게 잡아먹는다는 글들이 있다. 옛날에 스카이프를 백그라운드로 놨을 때 배터리가 쭉쭉 빠져나가는 것을 경험한 바 있다. 정말 놀라울 정도로 방전이 심했다. 발열증상도 나타났었기에 바로 삭제해버렸다.

브리아도 그정도의 배터리를 소모할까? 아니다. 옵션을 만져주면 그리 많이 소모되지 않는다는 것을 포스팅 하겠다. 기본적으로는 SIP계정이 UDP가 아닌 TCP방식의 통신을 지원해야 하고 브리아 설정에서 백그라운드 설정을 Off해야 한다. 그림을 보면서 설명해보도록 하겠다.



★ 어플의 백그라운드 설정



아래 그림은 설정>계정>세팅된 SIP계정>고급계정설정 을 순서대로 탭하면 나오는 화면이다. [전송과 보안] 섹션에 [SIP전송] 부분이 있는데 이것이 "TCP"로 선택되어야 한다. 이 옵션은 기본적으로 UDP이다. SIP 프로바이더가 TCP를 지원한다면 이를 변경하면 된다. 참고로 IPTEL은 지원한다.

TCP방식으로 통신하도록 설정


그리고 설정>유저별 개인설정 을 탭하여 아래 화면과 같이 나오게 하고 [백그라운드기동]을 OFF시켜야 한다. 이 기능은 SIP계정이 TCP를 지원하지 않을 때 백그라운드로 항상 실행되도록 하는 옵션이다.

백그라운드 옵션을 끔


여기서 잠깐,
애플의 VoIP어플류 백그라운드 정책은 어플이 백그라운드로 가면 아무런 동작도 하지 않도록 되어있다. 그리고 최소 10분 주기로 어플이 깨어나서 SIP서버에 계정이 살아있음을 등록해 준다. 이는 SIP계정이 TCP를 지원할 경우에만 가능한 시나리오다.

UDP방식인 경우는 TCP방식의 백그라운드 정책을 적용할 수 없기 때문에, 어플단에서 강제로 백그라운드에서 깨어있도록 옵션을 제공한다. 수신통화를 위해 백그라운드를 켜놓는 이 방식은 어플의 러닝타임이 훨씬 길기 때문에 배터리 소모에 많은 영향을 미친다. UDP방식에 백그라운드를 꺼놓으면 수신전화를 받을 수 없다.

※ 위 내용은 브리아 포럼에 나온 내용을 토대로 설명한 것이다. 아이폰 개발자가 아니기 때문에 조금 틀린 설명이 있을 수도 있다. 잘못된 것이 있으면 덧글로 정정 바랍니다.

정리하자면, 수신통화를 받기 위해서는 아래와 같이 설정을 하면 된다.

  ☞ UDP 방식 / 백그라운드 ON
  ☞ TCP 방식 / 백그라운드 OFF

배터리 소모를 줄이기 위해서는 2번 방식으로 하는 것이 훨씬 좋은 방법이다.  



★ SIP서버 등록간격을 늘려 배터리 절약



위 두 가지 세팅만 해도 배터리 소모가 줄어든다. 그러면, TCP방식의 경우 최소 10분 간격으로 백그라운드에서 어플이 깨어나 SIP서버에 계정을 등록해준다. 이래야 수신통화가 가능하다. 어플에서 이 시간을 설정해 줄 수 있는데, 이를 늘려 배터리 소모를 더 줄여볼 수도 있다. 카운터패스 포럼을 참고하면 더욱 정확한 정보를 볼 수 있고 얻을 수 있다.

방법은  설정>계정>세팅된 SIP계정>고급계정설정 을 탭하여 맨 아래로 이동하면 [SIP등록]과 [접속상태유지] 섹션을 볼 수 있다. 아래 그림과 같이 세팅하면 SIP서버와의 통신 횟수를 줄여 배터리 수명에 좀 더 도움이 된다고 한다.


단위는 초 이므로 참고하기 바란다. 위 설정과 같이 등록간격을 늘려서 사용하는데, 3G이든 와이파이이든 전혀 문제없다. 더 늘려도 되겠지만, 그 수치가 과도하면 아마도 수신통화가 안될 수도 있다. 등록간격과 접속상태유지의 차이점을 아직 모르겠다. 포럼을 뒤져서 더 알아봐야겠다. 저 수치는 카운터패스의 설정 팁에서 제시한 값을 사용한 것이고 내가 임의로 부여한 값은 아님을 인지하시길 바란다.



★ 맺음말



브리아의 배터리 수명 연장법을 살펴보았다. 위 설정과 같이 TCP방식 백그라운드로 동작하도록 세팅하고, SIP서버에 등록간격을 늘려줌으로써 브리아의 배터리 소모를 어느정도 줄여볼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카운터패스 포럼을 방문하여 더욱 상세한 정보를 얻기 바란다.

혹시라도 잘못된 정보가 있다면, 덧글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Life 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