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스쳐 기능이 지원되는 동영상 플레이어를 찾아서



얼마 전 부터 동영상 플레이어 어플을 알아보았다. 언젠가 우연히 제스쳐로 REW/FF기능을 지원하는 무료 어플을 사용해본 적이 있는데 상당히 편리했다. 하지만 광고와 아이폰답지 못한 애니메이션 동작은 곧 어플을 삭제하게끔 하였다. 개인적으로 나는 어플의 디자인을 우선적으로 본다. 메뉴간 애니메이션 효과는 잘 되어있는가? 가로 세로 전환시 가로세로 비율 잘 맞춰서 확대/축소 되면서 전환되는가? 를 본다. 이 조건에 위배되면 어지간하게 필요한 어플 아니면 삭제처리한다. 그러다 비슷한 어플이 좀 더 좋은 UI로 나오면 그 어플은 완전 삭제이다.

여튼, 제스쳐 기능을 지원하는 어플들을 찾아보았다. 몇몇 어플이 있었다. 유명한 AVPlayer부터 해서 Replayer등등 여러가지 있었다. 그중에 무료 어플과 일시 무료로 풀린 어플, 유료 어플 등을 받아서 테스트 하였다. AVPlayer, ACEPlayer, AnyPlayer, GPlayer, ECPlayer, BuzzPlayer, Azul Player, Good Player, ProPlayer, Replayer 등을 접해보았다. 모두 장단점을 가지고 있었지만, 무인코딩 기능을 구현하다보니 어플들이 무거웠다. 그리고 상당수는 나의 UI관점을 만족시키지 못했다. 어떤 것은 화면전환에 애니메이션 효과가 없었고, 어떤 것은 제스쳐 기능을 지원하지 않았다.

결국 가장 화면전환이 부드럽고 제스쳐 기능을 지원하는 AVPlayer만 나의 선택을 받게 되었다. 물론 이것도 UI적으로 나를 완전 만족시키지 못했다. 메뉴에서 뒤로가기 버튼도 아이폰의 기본 UI를 따르지 않고 유턴모양의 아이콘으로 되어있었다. 표준 UI아이콘을 무시한 것이다. 단지 사용해본 어플중 가장 나은 UI를 보여줄 뿐이었다.  며칠간 사용는데 역시 무겁고 버벅이는 동작과 높은 배터리 소모율의 단점을 보여주었다. 어플이 인코딩되지 않은 동영상을 소프트웨어적으로 디코딩을 하여 보여준다면 소모율이 높은게 당연하지만, 아이폰의 기본어플에서도 돌아가게끔 인코딩된 동영상을 돌리는데도 배터리 소모가 많았다.

그래서 가벼운 어플을 찾아돌아다녔다. 무인코딩? 그런거 다 필요없고(사실 인코딩해서 보는게 기기에서 가볍게 플레이되고 좋다. 까짓꺼 인코딩 정도는 내가 감수할 수 있다.), 기본 플레이어에 제스쳐 기능만 있는 어플을 찾아다녔다. 동영상 강의를 들을 때 뒤로 쉽게 이동할 수 있는 어플이 나에겐 딱이었다. 하지만 애석하게도 그런 어플은 찾을 수 없었다. 적어도 내가 찾을 때는 발견되지 않았다. 혹시 아시는 분 계시면 덧글로 소개 부탁드린다. 아~ 그런 어플은 포기해야 하는가.....



★ 결국 찾은 TT Player



며칠을 검색하고 그동안 설치했다 지워버린 어플들을 다시 총동원 설치해서 AVPlayer에 비견할만한 어플은 없나 살펴보았다. 없었다. 흑.... 그러다 내가 설치해보지 못한 어플이 있었으니 TT Player 였다. 사실 해킹팟이 있어서 무료로 한번 깔아보았다. 이 어플 역시 무인코딩 동영상 플레이 기능을 지원한다. 그런데 와우~ UI는 내 눈에 쏙 들어온다. 깔끔하고 군더더기 없다. 좋아보였다. 메뉴간 애니메이션도 좋고 전체적으로 깔금한 느낌이었다. 기능도 부족함이 없었고 그중 가장 마음에 드는 기능은 mp4형식의 동영상은 기본 QuickTime으로 보여주어 배터리 소모를 최소화해 플레이해주는 것이었다. 이렇게 되면 내가 원했던 어플 조건에 어느정도 부합되는 면이 있게 되는 셈이다.

화면은 이렇게 생겼다.

초기화면


파일을 기기로 전송하기 위해서 탭한 화면이다. 기본적으로 http만을 지원한다. 해당 주소를 브라우저에 입력하면 파일을 전송할 수 있는 웹페이지가 뜬다. 물론 아이폰과 컴퓨터는 동일한 네트워크에 있어야 한다.

파일전송 모드


파일탐색기를 열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온다.

파일 탐색기


mp4로 인코딩된 동영상을 선택하면 아래와 같이 QuickTime을 이용해 재생할 것인지 물어본다. 자동으로 선택할 수 있는 옵션도 있다.

재생할 플레이어 선택 선택


다음은 재생 화면이다. 깔끔하고 예쁘다. 한번 터치하면 메뉴들이 사라지는데 페이드인/아웃 효과가 있어 아이폰 어플스럽다. 만족한는 부분이다. 우측 하단의 조이패드모양으로 REW/FF기능을 수행할 수 있고 재생속도도 조절 가능하다. 좌측 하단의 'X'표을 누르면 주변에 있는 아이콘들이 빙글빙글 올아가며 흡수된다. 다시 터치하면 아이콘들이 애니메이션효과를 내며 나타난다.

재생화면


★ AVPlayer와 비교



우선 비교를 위해 1280*546 크기의 인코딩되지 않은 mkv파일을 두 어플에서 돌려 비교하여 보았다. 기기는 아이폰4 이다.


무인코딩 동영상(mkv)을 비교해 보면,

 AVPlayer

 - 목록에서 재생시까지 걸리는 시간이 적음(약 2초 후 재생됨)
 - 기본 플레이어정도는 아니지만 충분히 감상할 수 있을 만큼의 디코딩 성능
 - 자막지원

 TTPlayer

 - 목록에서 재생시까지 걸리는 시간이 김(약 5~6초 후 재생됨)
 - 5초간격으로 끊기는 현상 발생. 원활히 감상할 수 없음
 - 자막지원


그리고 동영상 전송 방식을 비교해 보면,

 AVPlayer

 - 아이튠즈를 통한 파일전송
 - FTP
 - HTTP

 TTPlayer

 - 아이튠즈를 통한 파일전송
 - HTTP


이상 두 어플의 성능상의 차이점을 매우 간단하게 살펴보았다. AVPlayer는 전체적으로 동영상 디코딩 성능에 우위가 있고 TTPlayer는 UI와  사용성에 우위가 있는 듯 했다. TTPlayer는 동영상 재생까지 걸리는 시간이 너무 긴 것이 큰 단점이다.



★ 결론



나는 TTPlayer를 선택했다. 성능은 약간 떨어지지만 동영상을 인코딩할 용의가 있기 때문에 깔금한 UI와 제스쳐 기능을 지원하는 TTPlayer를  선택한 것이다. 인코딩된 동영상을 돌리면 아주 적절한 어플이다. 제스쳐 기능을 지원하기 때문이다. 사실 이 어플이 다시 세일에 들어가길 기다리다가 참지 못해 3불을 지불하고 구매하였다. 현재까지는 3불을 지불할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한다. 오히려 AVPlayer에 지불한 3불이 아깝다. AVPlayer는 곧 삭제할 예정이다.

이 어플은 참 화면이 미려하다. 어플을 사용하며 눈으로 보는 재미가 있다. 아이폰의 잘 만들어진 어플의 이런 요소가 아이폰을 끊임없이 사용하게 만들고, 질리지 않게 하고, 다음 모델을 기다리게 하고, 다음 모델을 살 용의가 있는 대기수요자로 만드는 것일지도 모른다.

어떤 어플을 사용하건 사용자의 취향에 달려있다. 성능위주의 원할한 무인코딩 동영상의 재생에 중점을 둔다면 AVPlayer, 나같이 화면의 미려함, 편리함에 중점을 둔다면 TTPlayer를 선택하면 딱 맞을 것이다. 하지만 TTPlayer로 동영상을 보려면 재생 시작까지 꽤 많은 시간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다른 분들은 답답하다고 생각하여 지워버릴 생각을 할 수도 있다. 잘 판단하시길 바란다. 참고로 나는 어플의 미려함 때문에 그냥 쓰기로 한다.


이상 어플을 살펴보았다. 조금 더 동영상 재생의 성능이 향상된다면, AVPlayer 정도의 성능만 된다면 가히 최고의 어플이라 칭할만 할 것이다.



2012.06.04    흑.... 어플을 완전히 껐다가 켜면 이어서보기가 제대로 지원이 안되는 듯 하다. 개발사에 메일을 보냈으니 피드백이 오면 내용을 추가해 보도록 하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Life 스토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