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무지하게 아끼는 주력기종 이어폰이 고장났다. 몇년 전 소셜커머스를 이용해 구매하였는데, 중저음을 좋아하는 나의 취향에 매우 적합한 성능을 보여주는 녀석이었다. 가격은 좀 비쌌다. 그당시 4만 얼마로 기억한다. 이어폰을 위해 4만원을 투자하는 것은 그당시 큰 돈을 지불하는 것이었다. 왜 그렇게 샀느냐 하면, 검색을 통해 어떤 블로그에서 '골을 때리는 중저음을 들려준다' 라는 글을 보았기 때문에 비싸지만 구매했었다. 내 것은 우측 하단의 검둥이다. 지금 검색해보니 온라인에서 9만원 ~ 10만원 정도에 팔리는 것으로 알고 있다..ㄷㄷㄷㄷ


청음결과! 와우~~~!!!! 내 취향에 딱 맞는 음질이었다. 예전부터 허접이어폰은 잘 쓰지 않았다. 그래도 중저음을 좀 울려준다는 소니것을 주로 사용했었다. 비싼건 못사고 2~3만원 선을 사용했다. 하지만 이 제품을 접하고 소니 것은 동생을 줘버렸다. 내가 이어폰을 많이 써본 것은 아니지만 이만한 풍부한 중저음을 내주는 녀석은 난생 처음이었다. 삼성동에 있을 때 에이샵에 들릴 기회가 있어서 닥터드레와 다른 제품들을 청음했으나 브이모다를 따라올 수 있는 중저음을 내는 녀석들은 없었다. 그러면서도 가격은 20~30만원 하는 것도 있었다. 다른 제품이 이 것보다 중저음을 더 내준다면? 호호홍 갈아탈 수도? ㅋㅋㅋ

나는 이 브랜드의 제품을 몰랐었지만, 동생의 소개로 알았다. 아직도 많은 분들에겐 생소한 브랜드인 줄로 안다. 하지만 해외에서는 아이폰 액세서리로 유명하다고 한다. 혹시 빠방한 중저음을 내는 이어폰을 사용해보고 싶다면, 가격은 쎄지만 감히 추천하는 바이다.


뭐 제품 설명은 이만 마친다. 문제는 고장났다는 것이다. 한쪽 이어폰이 드렸다 안들렸다. 한다. 아이폰과의 잭 부분이 잘못되었나 싶었으나 문제는 아니었다. 결론은 이어폰 유닛쪽에 접불이 되는것 같았다. A/S를 받기 위해 박스에 '정품'이라고 되어있는 스티커가 붙은 가져오라고 안내되어있다. 옥토인터내셔날로 오면 된다고 했다. 스티커에는 전화번호도 없었다. 사실 제품 구매시 이 업체가 어디인지 찾아봤었으나 홈페이지는 없었고, 소셜커머스의 판매 페이지에 상호와 전화번호만 안내되어 있었다. 그 번호를 박스에 적어놓았었는데, 거기로 전화를 했다.

오마이갓~! 없는 전화번호.... 옛날에 홈페이지도 없는 곳에서 A/S를 해준다고 하는 것에 좀 이상했었는데 인제 사업을 접었나보네....... 우찌하란 말인가... 옥토인터내셔날로 검색하면 다른 분들이 덧글 또는 답글로 남겨놓은 전화번호가 있는데, 내가 적어놓은 것과 동일 한 것이다. 그러니 전화번호가 잘못된 것은 아닐 것이다.

새로 사자니 9~10만원이 들고, 다른 이어폰을 쓰자니 귀에 안맞고.... 수리할 수 없을까... 그래서 검색을 했다. 브이모다 제품을 수리할 수 있는 곳을 말이다. 정식 A/S는 아니지만 사설로 고치는 곳이 몇 곳 있었다. 비용은 만원정도 한다고 한다. 이 곳에서 고쳐볼까? 아직도 귀찮아서 한쪽으로만 듣고 있는 나의 불쌍한 귀를 위해 수리를 의뢰해볼까 생각한다. 수리 후 수리기를 올려보록 하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Life 스토리


티스토리 툴바